default_setNet1_2

한국 코카-콜라, 아동복지시설 실내 숲 조성 27곳 완료

기사승인 2023.09.26  11:24:34

공유
default_news_ad1

- “전문성 갖춘 파트너 기관과 협력통해 꾸준히 확대할 터”

   
▲(좌측부터)밀알복지재단 남궁규 사무처장, 푸른자리지역아동센터 황춘희 센터장, 한국 코카-콜라 이진영 이사

한국 코카-콜라는 지난해 아이들에게 쾌적한 실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한 ‘아동복지시설 실내 숲 조성 프로젝트’를 통해 올해까지 총 27곳에 실내 숲 조성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.

나날이 심각해지는 대기오염으로 인해 맑은 공기의 중요성이 높아지는 가운데, 한국 코카-콜라는 실내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아이들이 더 쾌적한 환경에서 푸른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실내 숲 프로젝트를 운영한다.

특히 지난해 이어 올해도 한국 코카-콜라의 취지에 공감대를 함께 하는 밀알복지재단,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, 한국지역아동센터연합회와 파트너십을 통해 공동노력에 기반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.

‘실내 숲 조성 프로젝트’를 통해 현재까지 총 27곳의 지역아동복지센터에서 시설별 상황과 특성에 맞춘 개선 사업이 진행됐다. 실내 공기 정화를 도울 수 있는 공기정화식물을 활용한 벽면 플랜테리어를 비롯해 실내 정원 등을 조성해 아이들의 신체적 및 정서적 안정을 돕는 데 초점을 맞췄다.

이번에 완료된 27호점은 경기 화성시 최초 아동·청소년 전담 지역아동센터로 많은 아이에게 안전한 학습 및 여가 공간을 제공하고 있는 푸른자리지역아동센터다.

실내 숲이 조성 완료됨에 따라 지역아동센터는 공기질 개선뿐 아니라, 교육적, 정서적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.

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한국 코카-콜라 관계자는 “더 나은 내일을 여는 가장 확실한 길은 미래의 주인공인 아이들이 좀 더 편안하게 자연과 호흡하며 안정적으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돕는 것”이라며 “풍부한 경험과 전문성 갖춘 파트너 기관들과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는 활동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것”이라고 밝혔다. 

구득실 기자 kds01439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미디어메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